[중앙당] 당원가입
   
 

평창운수 노동자들이야말로 진정한 민주주의자들이다
- 평창운수 임단협 타결을 환영하며
진보강원








평창운수 노동자들이야말로 진정한 민주주의자들이다

- 평창운수 임단협 타결을 환영하며

 

 

지난 29일 밤, 파업 118일 만에 평창운수 노사 간에 임금협상 및 단체협상이 타결되어 내달 3일부터 버스 운행이 정상화된다. 일상의 삶터에서 민주주의를 실천하고자 했던 노동자들의 눈물겨운 싸움이 일구어낸 승리다.

 

평창운수 노사는 임금협상 및 단체협상이 결렬되면서 지난해 12 2일부터 노조측이 전면파업에 들어갔고, 2 28일 사측에서 평창군에 면허권 반납 통보를 하고, 소속 노동자 21명에게 해고통보를 한 바 있다.

 

사실 이번 임금협상 및 단체협상이 이렇게 오래 끌 이유도 없었다. 노사간 쟁점사항이 거의 합의되었지만 평창운수 사측은 적자를 이유로 평창군에 추가보조금 5억을 요구하고, 버스사업 면허권을 반납하겠다며 파행을 주도해왔다. 그러나 평창운수가 2014년 강원도에 제출한 경영현황자료에 따르면 매출액 순이익률이 6.3%로 도내에서도 손꼽히는 실적이며, 일반적인 농어촌버스의 영세한 상황과 비교하면 터무니없는 주장이었다. 그동안 애꿎은 평창군민만 불편을 겪어왔고, 평창군은 군민의 세금으로 관광버스를 투입해야 했다. 

 

이에 대해 조합원들은 군민 혈세를 낭비하는 추가보조금 지급을 반대하는 한편, 평창군청에 대해 버스 사업 면허권 반납을 받고 이 기회에 버스 공영제를 시행할 것을 요구하며 투쟁해왔다. 최저임금에도 못 미치는 시급을 인상해달라는 투쟁에서 시작한 싸움이 세금 낭비를 막고 군민들의 편의를 추구하는 버스 공영제 투쟁으로까지 확대된 것이다.

 

오늘 새벽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구속되었다. 박근혜 퇴진과 구속을 이끈 것은 촛불 시민이었다. 촛불 시민들은 주말이면 광장에 나가서 박근혜 퇴진과 구속을 외쳤다. 그러나 일상으로 돌아가 가정과 학교와 직장에서 부조리하고 불공정하며 불합리한 상황과 맞닥뜨리면, 대부분의 사람은 침묵을 지키며 무기력하게 대응한다. 민주주의는 대통령의 직무에서뿐 아니라 일상에서도 실현되어야 한다. 그래야 대한민국이 헬조선을 벗어나고 진정한 민주주의 국가가 될 수 있다.

 

평창운수 노동자들은 자신의 삶터에서 부조리, 불합리, 불공정한 문제와 투쟁해서 승리했다. 평창운수 노동자야말로 진정한 민주주의자들이 아닐 수 없다. 일상의 삶터에서 민주주의를 실현하기 위해서 우리 모두 촛불을 들자.


(2017.3.31.금평등 생태 평화를 지향하는 노동당 대변인 이건수)

작성일 : 2017-03-31 15:39

이 게시물을 ppt파일로 저장하기 이 게시물을 excel파일로 저장하기 이 게시물을 doc파일로 저장하기 이 게시물을 hwp파일로 저장하기 이 게시물을 txt파일로 저장하기

진보강원
17-04-06 23:55  

노동당 도당 “평창운수 노사임금 단체협상 타결 노동자 승리” 환영

김여진 2017년 04월 01일 토요일
 
노동당 강원도당(위원장 이건수)은 평창운수의 노사 임금 및 단체 협상이 타결된 것과 관련,31일 논평을 내고 “일상의 삶터에서 민주주의를 실천하고자 한 평창운수 노동자들의 승리”라며 환영했다. 


도당은 “파업 118일 만에 평창운수 노사 협상이 타결돼 3일부터 버스운행이 정상화된다”며 “최저임금에도 못미치는 시급인상 투쟁이 세금낭비를 막고 군민편의를 위한 버스공영제 투쟁으로까지 확대됐다.일상에서 민주주의 실현을 위한 모두의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여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전체 196건)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196 미얀마 민중들의 민주화 투쟁에 연대와 찬사의 마음을 전한다.
     - 민중의 투쟁으로 진정한 민주화를 이루길
사무국 03-05
195 노동자는 기계가 아니다. 정권을 치장하기 위한 수단도 아니다.
     전태일 50주년, 도구에 불과한 노동자의 현실은 변하지 않았다.
사무국 11-13
194 삼척 삼표시멘트 산재 사망사고, 기업주를 처벌하라
     - 재발방지를 위해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을 제정하라.
사무국 05-22
193 코로나19를 빌미로 야만스런 국가폭력을 휘두른 허필홍 홍천군수
     - 한수원과 홍천군은 당장 기만적인 양수발전소 추진을 멈추라.
사무국 03-03
192 허필홍 홍천군수는 양수발전소 추진을 당장 멈추고, 공직자로서 …
     - 허필홍 군수는 명분도 실리도 없는 양수발전소 추진을 당장 멈추어야 한다.
사무국 05-10
191 2차 북미 정상회담에 부쳐
     - 종전과 평화로 나아가는 회담이 되기를
사무국 02-28
190 김진태의 막말을 언제까지 들어야 하나?
     ‘광주항쟁’ 모독한 김진태 퇴출운동이 필요하다.
사무국 02-15
189 진정 강릉시민만을 바라보는 시정을 기대한다
     - 김한근 강릉시장 취임에 즈음하여
진보강원1 08-24
188 4인 선거구 쪼개기, 기득권정치의 탐욕성이 강원도에서도 관철돼
     - 득표보다 많은 의석 가져가고, 소수정당 씨 말려서 정치적 다양성 해쳐
사무국 03-21
187 원주시장은 당장 시내버스 완전공영제를 실시하라 (2)
     - 최초의 원주 시내버스 파업에 부쳐
사무국 07-20
186 서울보다 못한 원주 공기질. 더 숨막히게 만드는 원주시장의 SRF… (1)
     - 원창묵 원주시장은 문막SRF발전소 건립허가를 해서는 안 된다.
진보강원 04-06
185 원주시장은 문막 SRF발전소 건립허가를 반려하라 (1)
     - 저탄녹색성장법 개정을 환영하며
진보강원 04-02
184 평창운수 노동자들이야말로 진정한 민주주의자들이다 (1)
     - 평창운수 임단협 타결을 환영하며
진보강원 03-31
183 박근혜 파면으로 행복하십니까? (1)
     - 헌법재판소의 박근혜 탄핵 인용 결정에 부쳐
진보강원 03-10
182 권성동, 우물쭈물하다가 김진태 꼴 난다 (1)
     - 권성동은 특검연장법안 즉시 통과시켜라
진보강원 03-02
 
 
 1  2  3  4  5  6  7  8  9  10    
and or
진보신당
투명회계 훔쳐보기
  ♣ 최신글
태창운수 노동자들이 1인 시위에 나섰…
끊임없이 악순환하는 쓰레기 문제, 그…
끝없이 이어지는 춘천시민버스의 파행…
차별은 불공정이야 !
강원도에서도 산재투쟁단이 출범했습…
노동당이 묻고, 박성율 목사가 답하다
  ↘ 최신 댓글
↘ 원주시장은 당장 시내버스 완전공… +2
↘ 원주시장은 당장 시내버스 완전공… +2
↘ 서울보다 못한 원주 공기질. 더 … +1
↘ 권성동, 우물쭈물하다가 김진태 … +1
↘ 평창운수 노동자들이야말로 진정… +1
↘ 박근혜 파면으로 행복하십니까? +1
↘ 국민의 명령이다. 박근혜 대통령… +2
↘ 원주시장은 문막 SRF발전소 건립… +1
↘ 2017년 노동당 강원도당 대의원대… +2
↘ 2017년 노동당 강원도당 대의원대… +2
  ♣ 많이 읽은 글
원주횡성 당협 위원장 후보 소개
강원도당 당직 재보궐 선거 공고
끊임없이 악순환하는 쓰레기 문제, 그…
노동당 강원도당 대의원대회 공지
끝없이 이어지는 춘천시민버스의 파행…
강원도당 규약(2017.6.24)
차별은 불공정이야 !
2020년 전국동시 당직선거 후보자 등…
강원도에서도 산재투쟁단이 출범했습…
투표율 미달에 따른 투표 연장 공고
노동당이 묻고, 박성율 목사가 답하다
강원도당 당직선거 2차 재보궐선거 공…
러빙 속초, 버닝 속초
강원도당 당직 재선거 후보등록 결과 …
30년 된 나무를 ‘늙은 나무’로 매도…
  즐겨찾기
  전화번호 검색
  사이트내 검색
ꋯ 노동당 소개 | ꋯ 찾아오시는 길 | ꋯ (220-120) 원주시 태장동 1285-5 | ꋯ 홈페이지 http://jinbo21.net | ꋯ 대표메일 : jinbogw@hanmail.net
ꋯ 전화 ☎ 033) 253-3279 (이오셈-서민친구) | ꋯ 팩스 033) 911-3278 | ꋯ 위원장 : 이건수 | ꋯ 계좌 : 농협 351-0418-8946-83 (진보신당 강원도당)
No CopyRight! Just CopyLeft!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노동당 강원도당'의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를 따릅니다.          

Warning: Unknown(): open(../data/session/sess_4f567babed873183d3f59bd0103fb60a, O_RDWR) failed: 그런 파일이나 디렉터리가 없습니다 (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